메뉴 건너뛰기

언론보도

http://medipana.com/news/news_viewer.asp?NewsNum=213778&MainKind=A&NewsKind=5&vCount=12&vKind=1



대구가톨릭대병원 의료연대본부 노조 출범

[메디파나뉴스 = 서민지 기자] 최근 대구가톨릭대학교병원의 업무 외 작업지시가 논란이 되면서, 병원 내 노동자들이 지난 27일 노동조합을 결성하고 출범식을 진행했다.
 
앞서 대구가톨릭대병원 간호사들이 장기자랑을 하고 직원들이 신부님 이삿짐을 날라야했던 부당업무지시가 언론을 통해 드러나면서 사회적 이슈가 된 바 있다.
 
또한 대구가톨릭대병원에서는 임금규정, 인사규정 등 노동자들의 기본 노동조건을 규정한 취업규칙을 공개하지 않고 있으며, 노동자들은 그동안 시간외수당이나 연차수당, 연장수당 등을 받지 못했다는 증언이 나오고 있다.
 
뿐만 아니라 병원 간호사는 "자신의 임금이 제대로 된 것인지 알고싶은 직원이 임금규정 공개를 요구하자 의료원장신부의 허락을 받아야 한다는 이유로 거부한다"고 주장했다.
 
특히 병원에서는 임신을 하면 야간근로 동의서부터 작성토록 했는데, 이는 근로기준법상 불법에 해당한다.
의료연대본부는 "심지어 임신 막달까지 근무를 해야했던 여성노동자가 있으며, 10년만에 가진 아이를 유산했던 여성노동자도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고 말했다.
 
이어 "노동자들의 소망이 모여 20년만에 정식 노조가 생겼다"며 "노조를 통해 노동자의 기본권을 지키고, 갑질문화, 시간외수당 미지급 등 불법을 바로잡으며, 무엇보다 임산부 야간노동과 관련해 적극 대응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서민지기자  mjseo@medipana.com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731 보건의료인 시국선언 “국정농단·의료농단 박근혜 퇴진하라” 1124민중의소리 2016-11-25 34
730 생계 위해 진입한 돌봄시장, 이직률 무려 40% 1124매일노동뉴스 2016-11-24 36
729 최순실 게이트’로 의료체계·근거중심의학 타격…굳게 입다문 의사협회 1124라포르시안 2016-11-24 34
728 청와대 대량 구입한 아미노산 주사의 비밀은? 1124프레시안 2016-11-24 32
727 병원 여성노동자들 "임신시기 스스로 결정 못해, 임신 중에도 초과근로" 1124매일노동뉴스 2016-11-24 38
726 농어촌 응급실 인력난에 문 닫을 지경...복지부, 간호사 파견사업 확대 1124라포르시안 2016-11-24 37
725 노동부 2대 지침 다시 보니 전경련 자료 ‘판박이’ 1124매일노동뉴스 2016-11-24 36
724 “노동 4법은 최순실법 … 어두운 그림자 걷어 내야” 1122매일노동뉴스 2016-11-24 33
723 "박근혜, 2010년 불법 줄기세포 시술" 1120프레시안 2016-11-24 42
722 병원 노동자 10명 중 7명 "연장근무는 필수, 수당은 받기 어렵다" 1102매일노동뉴스 2016-11-04 46
721 노동계, 52개 금융·공공기관 상대로 성과연봉제 무효확인소송 1101매일노동뉴스 2016-11-04 49
720 서울대병원 노사 "성과연봉제 내년까지 미도입" 합의 조인 1103매일노동뉴스 2016-11-04 54
719 보건의료인 2507명 시국선언…“박근혜·최순실, 재벌에 의료분야 넘기려 해” 1102라포르시안 2016-11-04 52
718 최순실은 건강보험료 얼마 냈을까…#그런데_부과체계_개편은? 1103라포르시안 2016-11-04 38
717 [저질재료 사용하고 환자 부담 높이고] 국립대병원 돈벌이 경영 ‘상상 이상’ 0913매일노동뉴스 2016-09-19 118
716 2025년 추석, 직장인 민영화 씨의 하루 0917프레시안 2016-09-19 146
715 ‘성과’ 위해 환자 등치고 실적 조작하는 ‘불신 사회’ 온다 0909매일노동뉴스 2016-09-11 141
714 영리병원 허용하면 일자리 1만9천개 창출?…3개월 전엔 27만개 생긴다더니 0907라포르시안 2016-09-08 130
713 18만 공공·금융노동자 사상 최대 총파업 '초읽기' 0907매일노동뉴스 2016-09-08 129
712 내년도 건강보험 국고지원액 삭감한 복지부…“국민에 건보료 폭탄 안길 수도” 0905라포르시안 2016-09-08 82
위로